성공회 질문 답변

an Korean Anglican FAQ blog

Posts Tagged ‘장로교

성공회 예배 참석 – 성공회와 장로교

leave a comment »

안녕하셨는지요. 주낙현 신부님.

오랜만에 신부님의 홈페이지에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제가 궁금한 것은 성공회 서울대성당을 나가고 싶은데,적응할 수 있을지 궁금합니다.전 장로교에서 신앙생활하기 때문에, 초대교회의 전통을 갖고 있는
성공회 예배에 적응할 수 있을지 걱정입니다. 성공회 예배와 장로교 예배의 차이점을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그 다음 궁금한게 하나 더 있습니다.

전 감리교 장로가 운영하는 개신교계 달력회사에서 상호쇄입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미국의 다양한 한인 교회들을 만나게 됩니다. 침례교,장로교.오순절교회등 다양한 교파들을 만났지요..

그러다가 미국성공회에 속한 어느 한인 교회에서 상호쇄입을 부탁해서 작업한 적이 있는데, 이상한 점은 그 교회를 목회하는 성직자가 자신을 담임목사라고 하는 것이었습니다. 약도에 적은 미국교회명에는 Episcopal Church 즉, 미국성공회라고 되어 있고, 성공회에는 목사가 없는데 말이죠..어떻게 된 것일까요..

좀 쓸데없는 질문인지 모르지만,무척 궁금합니다.

+ 주님의 평화

김재홍님 다시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

성공회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직접 예배에 참석하시려 한다니 기쁩니다. 예배 참석에 대해서 너무 걱정하시지 말고, 그저 참석해서 그 흐름에 맡겨보라는 것입니다. 그러면서 서로 다른 점들이 무엇인지를 스스로 발견하고, 어떤 점들이 새롭고 좋은 점들인지, 어떤 점들이 전혀 이해할 수 없는 것들인지, 그런 궁금점들을 스스로 정리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런 가운데 나오는 문제들을 가지고 함께 이야기하면 더욱 좋을 것 같습니다.

우선은 공통점에서 출발합시다. 성공회와 장로교 예배는 우선 하느님의 백성이 하느님을 예배하기 위한 시간이요 공간입니다. 그리고 그 구조면에서 하느님께 기도를 드리고, 찬양하며, 말씀을 읽고, 말씀의 풀이를 들으며, 주님께서 말씀하신대로 성찬을 나눈다는 것입니다. 이렇게 해서 예배는 전통적으로 “말씀의 예배”와 “성찬의 예배” 둘로 구성됩니다. 물론 세분하지만 앞 뒤로, “시작 예식”과 “마침 예식”이 들어가겠습니다만… 그러니 다시 설명하자면… 시작예식 – 말씀의 예배 – 성찬의 예배 – 마침(파송) 예식의 구조입니다.

장로교 예배 – 실은 한국 장로교 예배의 한 편향일 뿐입니다만 – 는 이 가운데서 “말씀의 예배”에 집중하고 있다고 봅니다만, 시작예식과 마침예식의 요소도 들어 있습니다. 이런 구조는 어떤 점에서 성공회가 가지고 있는 성무일과의 아침기도 그리고 저녁기도와 비슷한 형태입니다.

그러니 현 상황에서 큰 차이점을 말하라면, 성공회는 매 미사때마다 성찬의 예배를 거행하면서, 말씀의 예배와 성찬의 예배라는 전통적인 예배의 틀을 유지하고 있다고 하겠습니다.

성공회 예배는 기도서를 중심으로 진행됩니다. 이미 정해진 예전 텍스트를 중심으로 예배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성공회와 같은 예전적 교회들은 이러한 텍스트를 매우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이것이 비예전적 교회와의 차이점입니다만, 근래에는 개신교회들도 이런 예전 텍스트를 새롭게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예전적 교회와 비 예전적 교회의 차이점을 극복하기 위한 중요한 작업이 WCC의 리마 예전을 통해서 나왔습니다. 가능하다면 이 예식서를 구해서 일독하시기를 바랍니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예전은 텍스트도 아니요, 설교 듣기도 아닙니다. 예전과 예배는 무엇보도 하느님의 백성인 많은 사람들이 함께 모여서 하느님의 구원 행동을 축하하며 감사하고, 그 구원의 행동에 스스로를 적극적으로 참여시키는 행위입니다. 이러한 전망에서 말씀도 듣고, 성찬도 함께 나누는 것이라고 하겠습니다.

교회에 가시면 안내를 하시는 분들이 예배 내내 도와주시리라 생각합니다. 그런 분을 만나지 못하면, 주위 분들에게 요청하시기 바랍니다. 성찬 참여의 문제는 실제로 교회마다 신부님마다 조금씩 다른 견해를 가지고 있으며, 영성체에 대해서는 사전에 신부님과 면담을 하시기 바랍니다. 신부님들께서 흔쾌히 상담에 응해 주실 겁니다.

두번째 질문에 대해서 짧게 답변드립니다. 그 교회가 어느 교회를 지칭하는 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제가 알고 있는 정보로 추측하건데… 미국에 있는 한인순복음교회 하나가 목사님과 더불어 미국성공회로 들어온 일이 있습니다. 그러나 여러가지 교회의 습속상, 그리고 한인이미자 70%가 개신교신자인 이민사회의 특수성을 고려해서 예전 교회의 관습과 명칭들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고 들었습니다(물론 점차로 이를 바꾸어 나가기를 희망하고 있기도 합니다만). 실제로 영어 표현상은 하등의 문제가 없습니다만, 우리나라에서는 성직자의 호칭 문제가 교회의 정체성을 드러내는 것인양 보이기 때문인지도 모르겠습니다.

도움이 되었길 바랍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된 형제,

주낙현 신부 합장

Written by skhfaq

10월 22, 2005 at 3:59 오후

Uncategorized에 게시됨

Tagged with , ,